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신규 확진 사흘째 5천명 안팎 ,, 4944명 ,, 위중증 736명 또 최다

기사승인 2021.12.03  11:54:56

공유
default_news_ad1

국내 신규 확진자가 3일에도 5천명에 육박했다. 연일 최다기록을 보인 확진자 수가 사흘 연속 5천명대 안팎으로 폭증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

3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환자는 4,944명으로 사흘 연속 5천 명 안팎을 이어가 확산세가 무섭다.

위중증 환자 수도 3명이 늘어난 736명으로, 사흘 연속 700명을 넘으며 또다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사망자는 34명 늘어 누적 3,739명이다.

신규 확진자의 78.5%인 3,864명이 수도권에서 발생했다.

코로나19 위중증 환자가 급증하면서 수도권을 중심으로 의료 역량이 한계에 달하고 있다.

2일 오후 5시 기준 수도권 중환자 전담 병상 가동률은 서울 89.9%, 경기 85.2%, 인천 91.1% 등 평균 88.1%로 전날과 같았다. 전국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79.2%다.

수도권에서 하루 이상 병상 배정을 기다리는 코로나19 환자는 902명으로, 여전히 900명이 넘는다. 대기자 가운데 70살 이상 고령자는 444명이다. 

신우승 s200813096@nate.com

<저작권자 © 뉴스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