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뉴스플러스]의료계 이기주의에 천공 개입? ‘의료계 만날 용의’ .. 사이비 혼란 부추겨

기사승인 2024.04.22  18:15:00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플러스(News-plus)]정부가 국립 의대에 2025학년도 정원 축소 조정안을 수용한 가운데 의료계의 의대 정원 증원 반발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전임의 병원이탈이 지속되면서 25일부터 사직서를 제출한 의대교수 이탈도 예상되면서 환자는 물론 국민 불안을 가중시키면서 의사집단 이기주의가 고조되고 있다는 비판이 커지고 있다.

대한의사협회 신임 회장은 문재인 정부 시기 문재인 케어에 반발해 심사평가원의 발표 행사장에서 바닥에 드러누워 시위를 벌인 것으로 알려진 인물이다. 

의료계는 정부에 정원 확대 원점 재검토와 정원 증원 의료계와 협의를 요구하고 있다.

의료계는 증원 무효회를 위해 천공과 면담을 요구하기도 했다. 항간에 천공이 윤석렬 대통령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황당한 주장을 믿고 천공에 해법을 논의하겠다는 발상이다.

이런 가운데 천공은 의료계와 만날 용의가 있다고 밝혀 혼란을 부추긴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뉴스플러스 press1@news-plus.co.kr

<저작권자 © 뉴스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